뉴스 & 이벤트

Fasoo의 새로운 소식 및 정보를 공유 드립니다.

뉴스 및 보도자료

파수, ‘FDI 2022’ 개최로 제로 트러스트 데이터 보안 전략 제시

2022.06.22

- 21일 고객 초청 컨퍼런스 성료, 모든 온/오프라인 세션은 유튜브 공개

파수가 21일 3년만에 오프라인으로 개최된 연례 고객 행사 ‘파수 디지털 인텔리전스 2022(Fasoo Digital Intelligence 2022, 이하 FDI 2022)’를 성공리에 마쳤습니다.

21일 오후 여의도 콘래드 서울에서 개최된 FDI 2022는 ‘Re-inventing Workplace and Security(워크플레이스와 보안의 재창조)’를 주제로, 변화하는 업무 환경과 보안 위협에 대응하기 위한 파수만의 전략을 공유했습니다. 이날 행사는 키노트 및 세부 세션 발표, 현장 부스 운영 등으로 구성됐으며, 다양한 기업 및 기관의 CIO, CISO 등 300여명의 고객이 함께 했습니다.

키노트로 이번 행사를 연 조규곤 대표는 파수가 한국기업으로는 유일하게 참여한 가트너 시큐리티 서밋 현장에서 확인한 글로벌 보안 트렌드를 공유했습니다. 조규곤 파수 대표는 “하이브리드 워크플레이스로의 업무 환경 변화와 사이버 전쟁 심화에 대응하기 위해서는 사이버 보안을 새롭게 재창조해야 한다”며, 이를 위한 두 가지 핵심 키워드로 ‘제로 트러스트’와 ‘보안 플랫폼’을 꼽았습니다. 조대표는 “제로 트러스트 아키텍처는 세분화와 데이터 암호화, 전체 모니터링 및 로깅을 통해 최대한 많은 제어 지점을 관리해야 한다”며, 또한 “통합 플랫폼을 통해 수많은 관리 지점과 다양한 제품들을 수용하고, 일관된 정책과 로그 연계로 데이터를 관리할 수 있어야 한다”고 설명했습니다.

이어서 조대표는 데이터의 활동 단계에 따라 필요한 각기 다른 보안역량을 통합적으로 지원하는 ‘파수 데이터 보안 플랫폼’을 제시했습니다. 조대표는 파수 데이터 보안 플랫폼에 대해 “데이터의 활동 단계에 따른 최적의 솔루션으로 구성돼 있으며 서로 연계가 가능해, 콘텐츠 ID, 정책, 로그를 통합적으로 일관되게 관리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고 설명했습니다.

키노트 이후에는 파수 및 스패로우의 세부 세션이 이어졌다. 세부 세션은 ▲하이브리드 워크플레이스 ▲ 차세대 엔터프라이즈 DRM ▲ 개인정보 비식별화 그리고 빅데이터 ▲ 공급망 보안과 SBOM을 주제로 진행됐습니다.

특히 ‘개인정보 비식별화 그리고 빅데이터’ 세션에서는 윤경구 파수 전무가 가명정보를 활용한 다양한 사례와 함께 파수의 비식별 솔루션 ‘애널리틱디아이디(AnalyticDID, 이하 ADID)’를 소개해 빅데이터 활용을 고민하는 기업들에 많은 관심을 받았습니다. 다양한 형태의 빅데이터 가명/익명 처리에 최적화된 파수 ADID는 비정형 데이터로 존재하는 개인정보 및 주소를 딥러닝 언어모델을 사용해 검출하고 마스킹할수 있습니다. 이 외에도 장일수 스패로우 대표가 발표한 ‘공급망 보안과 SBOM’ 세션에서는 오픈소스 활용이 급증하면서 대두된 보안취약점 및 라이선스 문제 등의 리스크 이슈를 짚고, 이를 해결하기 위한 방안을 제시했습니다. 장대표는 자동화 도구 활용을 강조하며, SBOM(Software Bill of Materials, 소프트웨어 자재명세서) 내보내기 기능을 적용한 오픈소스 관리 도구인 ‘스패로우 SCA(Sparrow SCA)’를 소개했습니다.

한편 FDI 2022에서 진행된 키노트와 세부 세션 전체는 22일 10시를 기점으로 별도로 준비된 온라인 세션과 함께 파수 공식 유튜브(https://www.youtube.com/FasooMarcom)를 통해 공개됐습니다. 추가 온라인 세션은 총 5개로, ▲문서가상화와 ECM의 미래 ▲데이터 시큐리티 플랫폼 전략 ▲안전하고 편리한 도면 보안과 협업 ▲악성메일 모의훈련 및 보안 의식 제고 ▲시큐어 코딩 시장 동향 및 고객 사례, 올인원 시큐어 코딩 솔루션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